간질epilpesy 의 해오름 치료 > 해오름 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이야기방
해오름이야기
해오름이야기 < 이야기방 < HOME

간질epilpesy 의 해오름 치료

  • 해오름
  • 조회 1476
  • 2012.06.15 18:50
■ 간질이란, 뇌에서 신경세포의 과도한 흥분으로 인해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뇌 신경세포가 일시적 이상을 일으켜 과도한 흥분 상태를 나타냄으로써 의식의 소실이나 발작, 행동의 변화 등 뇌기능의 일시적 혼란과 마비를 나타내는 상태입니다. 이러한 경련이 반복적이고 만성적으로 나타날 때 이를 간질이라고 합니다.

따라서, 간질은 뇌 신경세포의 전기적, 화학적 또는 구조적 장애에 의해 나타나는 증상으로, 다양한 원인에 의해 일어납니다.

대뇌에는 수많은 뇌신경세포들이 연결되어 서로 전기적인 자극을 주고 받으며 정보를 전달하는데 이러한 전기에너지가 비정상적으로 일순간에 지나치게 방출되는 경우 이때 발작이 일어나게 됩니다.

■ 간질의 종류

  강직-간대 발작 또는 대발작

이는 가장 흔한 형태의 발작입니다. 대발작 중에 환자는 본인이 느끼는 어떤 전조 증상 없이 의식을 잃으며, 근육은 수축하고 쓰러집니다. 고통을 느끼지 못하는데도 소리를 지르거나 신음하는 수가 있습니다. 입술에서는 침이 나오고 얼굴은 처음에는 푸르다가 창백해지는 수도 있습니다.

  소발작

이런 유형의 간질은 소아에서 흔하고 성인에게서는 드물게 나타납니다. 환아는 마치 꿈꾸는 듯 잠시 멍하게 앞을 응시하다가 곧 이전에 하던 행동을 계속합니다. 이 동안에는 기억이 없고 짧지만 마치 영화의 정지화면을 보는 듯한 상황이 벌어지게 되고 눈을 깜박거리거나 멍하게 앞을 응시하고 있는 정도이며 팔 다리에 강한 경련이 나타나지는 않고 자극을 주어도 반응을 보이지 않습니다.

 근간대성 간질 (마이오크로닉 간질)

이는 의식변화는 별로 없이 마치 깜짝 놀라 듯 전신 근육이 순간적으로 수축하는 것(경축)입니다. 이때 주로 오무리는 동작이 눈에 띕니다.
경축과 정반대로 깜짝 놀라며 힘이 빠지는 듯한 발작이 있는데 이것을 탈력(무동성)발작이라고 합니다. 이것도 마이오크로닉 간질의 한 변형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부분발작

부분발작의 경우 환자는 간질로 의식을 잃기 전에 많은 경우 전조 (경계경보)를 경험하게 됩니다. 이는 발작이 시작되기 전에 일종의 경고와도 같은 것으로서 배속에서 괴상한 느낌이나 구토증, 눈앞이 깜깜해지는 느낌, 어지러운 느낌, 이상한 소리가 들리거나, 섬광이 보이거나, 주위물체가 낯설어 보이거나, 주위의 물체가 낯익게 느껴지는 등 다양하게 나타납니다.

또 다른 경우 몸 한쪽의 팔, 얼굴, 다리가 저린 느낌이나 부분경련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이러한 전조증상과 함께 의식의 혼탁이 있느냐 없느냐에 따라 크게 복합부분발작과 단순부분발작으로 대별할 수 있습니다.

 복합부분발작

복합부분발작은 전체 성인 간질환자의 4명중 1명에서 관찰할 수 있습니다. 복합부분발작은 앞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환자들이 흔히 전조증상을 느끼게 되는데 전조증상의 종류로는 속에서 치밀어 오는 듯한 느낌, 낯익은 느낌이 들거나, 낯설은 느낌, 꿈을 꾸는 것 같은 느낌, 고기가 썩는 것 같은 환취, 사물이 일그러져 보이거나 실제보다 크게, 또는 작게 보이는 환시, 소리가 크게 들리거나 적게 들리는 환청, 공포감 등 환자에 따라 다양하고 특징적이며 환자는 이러한 증상을 통해 경련이 시작되는 것을 느끼게 됩니다.

증상 중에 환자는 멍하게 행동을 멈추면서 손, 발, 입 등의 신체 끝 부분에 자신도 모르는 반복적인 행동(입맛을 다시거나, 손을 반복적으로 꼼지락거리는 등등)을 보이며, 때로 몸을 한쪽으로 돌리거나, 소리 지르거나, 한쪽 팔다리에 경련을 보이기도 합니다.

복합부분발작이 일어나면 환자는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알지 못합니다. 이러한 현상은 별안간 시작되고, 발작 중에 환자는 평소와 전혀 다른 사람이 됩니다. 전신발작으로 넘어가지 않는 경우도 많고 환자도 전혀 증상을 느끼지 못해 때로는 보호자나 환자가 증상을 잘 관찰하지 못하고 간과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일반적으로 이런 형태의 간질은 다른 형태의 간질보다 약물치료에 반응이 좋지 않은 편입니다.

 단순부분발작

특정부분을 조절하는 뇌 영역에서 일어나는 발작으로, 관련된 근육이 뻣뻣해지거나 경련을 일으킬 수도 있고 관련된 부위에 일시적인 감각이상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증상은 한쪽 팔이나 얼굴 또는 몸통의 반쪽에서 시작하여 점차 퍼질 수 있고 심하면 이차적 전신 대발작으로 진행될 수 있습니다. 의식의 혼탁은 없는 경우입니다.


■ 소아간질

소아간질은 뇌가 발달 중에 있기에 이러한 상태가 반복될 경우 영구적인 뇌손상을 입기도 합니다. 때문에 소아간질을 치료하지 않고 방치하면 기억력과 집중력 저하, 지능 발달 저하, 학습장애 등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소아간질의 조기 발견과 치료가 매우 중요합니다. 소아간질은 일찍 발견할수록 치료가 쉽고 완치될 확률도 높습니다.


■ 한의학적으로 간질은 경풍(驚風), 전간(癲癎) 등으로 불리어 왔습니다.
삼음삼양과 표본완급에 따라 복진에 의해 체내의 독소와 병소를 찾아내어 제거하며 7정과 5기를 조화롭게 하여 생명력의 바탕을 튼튼히 하고 뇌신경세포의 자극을 견디어 낼 수 있는 정기를 기르며, 상부로 치솟는 화기(火氣)를 가라앉혀 뇌세포의 흥분을 줄이게 합니다.

■ 이러한 간질성 발작은 측두엽의 병변에서 주로 일어나는 것으로 밝혀져 있는데 CST뇌치료에서는 측두골의 움직임 이상을 진찰하고 이를 교정할 수 있으며, 측두골에 연결된 뇌막의 긴장을 풀고 측두엽의 흥분을 안정시키고 노폐물을 배출하여 뇌기능을 촉진할 수 있습니다. 또한 교감신경과 부교감신경을 안정시켜 심리적 안정에도 큰 도움이 됩니다.
그로 인해 CST뇌치료는 간질을 포함한 발작장애에 대해서 놀라운 호전 결과가 나타난다는 연구결과가 있습니다.
CST뇌치료를 통해서 안전하면서도 매우 뛰어난 치료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것이 간질과 발작질환입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플러스 네이버밴드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 Information
  • 상호 : 해오름한의원
  • 사업자등록번호 : 114-90-56221 / 대표자명 : 노도식
  • 주소 :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600-6 대길빌딩 401호
  •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도산대로 35길)
  • 대표전화 : 02-545-7510
  • 팩스번호 : 02-548-7510
  • 이메일 : haeorumcare@hanmail.net
  • Quick menu
  • Statistics
  • 오늘 : 345
  • 어제 : 378
  • 최대 : 515
  • 전체 : 105,125